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 일상2018.01.25 11:33


또 감기
지난해 3개월동안 지독하게 앓다가 겨우겨우 나았다고 생각했는데, 3주만에 또 감기에 걸렸다.

콧물이 주륵주륵
어제는 목소리도 나오지 않았는데 오늘은 그나마 목소리는 나온다. 이렇게 되고 보니 어쩌면 감기란 것은 내 몸의 아킬레스건, 울고 싶은 몸뚱아리의 소극적 표현이 아닐까 하는 생각이 든다.

괜찮다, 이만하면 괜찮다 생각했는데 다시 또 난관, 또 장애물, 또 시련, 또 또 또.
계획대로 되지 않는 게 인생이라지만 참 쉬운 게 없다.


자꾸만 무기력해진다. 점점 머릿 속이 굳어간다. 기운이 빠진다. 눈에서 눈물이 주륵주륵 흐르지 않는 게 다행인건가. 나는 이렇게 또 요만한 불행에 감사하며 살면 되는건가.
힘들다. 정말

'-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더유닛] 파이널 미션 방청신청 이벤트  (0) 2018.01.30
아프니까 청춘이다.  (0) 2018.01.27
또 감기  (0) 2018.01.25
[취미] 가루쿡 도전  (0) 2018.01.24
[일상] 커피 한 잔  (0) 2018.01.22
[일상] 커피 한 잔  (0) 2018.01.21
Posted by 따듯한 꽃.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