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완독 87 / 경제경영,창업] 왜 유독 그 가게만 잘될까. 현성운. 다산북스.(2018)

젠트리피케이션의 중심지 성수동에 갈 일이 많아졌다. 수년 전만 해도 존재감 없는 보통 동네였는데 요즘 핫한 곳은 성수동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닐 정도로 방문할 때마다 힙한 새로운 가게들이 생겨나고 있다. 그렇게 변화 가득한 성수동을 바라보며 ‘잘 되는 가게’를 다룬 이 책에 대해 호기심이 생겼다.

‘잘 되는 가게에는 이유가 있다’라는 주제의 책은 이미 제법 출간되어있다. 그래서 ‘왜 유독 그 가게만 잘될까’를 읽으며 큰 기대 없이 시작했다. 하지만 한 두 시간 만에 후루룩 읽어버렸다. 그만큼 이해하기 쉽게 설명하고 있었다.

직원의 성장에 아낌없이 투자하는 가게가 오래 살아남는다. (7)

고객 이전에 직원. 직원을 향한 세심한 배려는 고객과 가게로 돌아온다. 그 가게만의 특별한 시그니쳐는 사장과 직원에서 나오는 것이기에 결국 정답은 ‘사람’이다.

그리고 손님.
손님의 마음을 정확히 들여다보고 또 오고 싶은 공간으로 만들기 위해 신뢰를 쌓고 노력해야 한다는 것. 그 외 재료비와 인건비, 매출 등 다양한 매뉴얼이 있었지만 가장 중요한 건 사람, 직원과 손님이었다.

문제를 해결하지 않는다면 재구매율이 18%에 그치지만, 문제를 즉시 해결한다면 재구매율이 95%까지 높아진다. (144)



다산북스의 실용서가 좋다. 무겁지도 가볍지도 않은 적당한 온도를 지녔다. 외식업 창업을 꿈꾼다면 꼭 읽어보아야 할 책, 외식업계 종사자가 아니어도 자영업자로서 돌파구가 필요하다면 읽어볼 만하다.


Posted by 따듯한 꽃.개

댓글을 달아 주세요

- 일상2018. 1. 13. 12:55

정가가 있는 사람이 싯가가 되려고 나왔다.




MBC 예능 프로그램인 라디오스타에서 회사원(아나운서)를 그만두고 프리랜서로 활동하는 김일중과 이야기를 나누던 중에 김구라가 한 이야기이다.

잘 나가는 누군가와 비교하며 최고가 되고 싶다는 생각은 없지만 내 나름대로 재밌게 즐겁게 나답게 잘 살고 싶다는 생각을 한다. 웃자고 꺼낸 김구라의 지나가는 이야기가 머릿속에 맴돈다. 정해진 월급을 타박타박 받고 사는 인생이 아니니까 이것도 해보고 저것도 해보고 그러다 일기 같은 글도 쓰게 되고, 책도 읽게 되고, 커피 마시는 이 시간의 소중함도 알게 되고. ‘계속 가다 보면 길이 나오겠지’라는 생각으로 일단 간다. 멈추는 것보단 나을 테니까.

얼마 전 1년 이상 잘 버티고 있던 집 앞 상가 피자집이 결국 문을 닫았다. 지난해 10월 약 한 달 정도 문을 열지 못해서 어쩌나 신경이 쓰였는데 결국 새해를 넘기지 못했다. 기물과 조명 등 전부를 철수했다. 간판만 남은 텅 빈 가게가 남일 같지 않아서 안타까웠다. 상가 월세가 120만 원쯤 될 테고, 피자 한 판이 만원 이하이니 몇 판을 팔아야 유지가 되는지 아는데 그 가게는 손님이 많은 편은 아니었다.

직장생활의 팍팍함을 느끼고 창업을 꿈꾸는 이들이 많은지 매달 신간 서적을 보면 창업 관련 책이 늘 순위권이다. 결코 만만하지 않은 창업, 스타트업, 먹고살기가 만만하지 않다.

최고가 되고 싶어서, 부자가 되려고 선택한 길은 아닐 것이다. 그저 하고 싶은 일을 하고 살고 싶을 뿐. 조금 덜 벌더라도 행복하게 살고 싶어 선택했는데, 일용직 일당도 안 나올 만큼 적을 것 같은 매장의 모습을 보면 안타깝다. 하지만 안타깝다고 해서 피자가게의 매출을 올려줄 능력은 없다. 한 동네 이웃으로서 아쉬울 뿐.

정해진 매뉴얼과, 상사가 있는 회사와 다르게 뭐든 스스로 헤쳐나가야 하는 업종으로 살아남으려면 죽기 살기의 열정이 있던지 눈에 확 띄는 매력이 있던지 뭐든 필요하다. 커피 가게에서 피자 가게로 상가가 생긴 지 5년째 벌써 두 번이나 변신을 한 그 상가의 다음 업종이 궁금하다. 그리고 피자가게 사장님의 다음 횡보를 응원한다.



'-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일상] 커피 한 잔  (0) 2018.01.20
[일상] 커피와 집착에 관하여  (0) 2018.01.19
[일상] 오늘의 커피  (0) 2018.01.15
[일상] 커피 한 잔  (0) 2018.01.13
[일상] 커피 한 잔  (0) 2018.01.12
[일상] 시작  (0) 2018.01.11
Posted by 따듯한 꽃.개

댓글을 달아 주세요